“안전도시 만들자” 대전노동청·시·건설협회 손잡아

고용노동부 대전고용노동청은 13일 대전시청, 사단법인 대한건설협회(대전광역지회)와 함께 ‘안전 일류도시 大田 구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 체결은 대전지역 산재 사망사고가 대폭 증가해 추진하고 있는 ‘사망사고 예방 100일 대책’과 정부의 ‘국민생명 지키기 3대 프로젝트’를 충실히 이행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정부의 국정의지를 공유하기 위해 이뤄졌다.

앞서 정부는 임기 내에 자살예방, 교통사고, 산업현장 사망사고를 현재의 절반수준으로 감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번 협약에서 주로 추진할 사항은, 산업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캠페인 공동 추진, 산업현장의 재해예방 및 안전관리 활동 지원, 산업현장에 대한 합동 안전점검 및 자문, 건설공사의 시공 및 안전관리에 대한 개선 협력 등이다.

이명로 대전고용노동청장은 “이번 협약은 대전지역 사망사고 감소를 위해 각 기관이 협업하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최근 대전지역 사망사고가 많이 증가했지만 이번 협약을 계기로 목표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전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