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의대 ‘정보의학교실’ 신설 "미래형 의사 양성"

정보의학교실 교수 및 연구진(사진=건양대 제공)
건양대 의과대학이 정보의학교실을 신설하고 미래형 의사 양성과 첨단 의학기술 선도를 위해 팔을 걷었다.

정보의학은 일반적인 의과대학 교육에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해 보건의료 및 의학에 활용하는 방법을 연구하는 다학제 융합 학문이다.

건양의대 정보의학교실에서는 미래의 임상의학과 기초의학의 수요에 부응할 수 있는 의사 양성뿐 아니라 의료 빅데이터 분석 시스템을 갖춰 분산돼있는 의료정보를 질병의 예방과 치료에 적용할 수 있도록 관리하고 개발한다.

이를 위해 의학에 필요한 의료정보, 보건의료 빅데이터 분석, 프로그래밍 등 다양한 커리큘럼을 개설하는 등 의학교육 과정을 개편할 예정이다.

특히 보건의료 빅데이터를 이용한 데이터 사이언스 분야의 다양한 기초, 실용, 상용화 연구뿐 아니라 건강보험공단 및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를 활용한 질병 상관관계 분석과 다기관 임상정보 통합 및 분석 플랫폼 개발 등 의료정보 관련 연구도 진행한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전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