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내년 도민참여예산제 선정

충남도는 내년에 반영할 ‘도민참여예산제 공모 사업’으로 25건, 68억 원을 최종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주요 사업을 보면 구직자에게 취업 정보를 제공하는 찾아가는 일자리 버스 운영에 3억 2천만 원을, 청년 밀집지 일자리 카페 사업에는 1억 8천만 원을 투입한다.

또 자살 시도자와 유가족 마음 치유 힐링캠프 상시 운영에 1억 3천만 원을, 영세 소상공인에 대한 노란우산공제회 가입비 지원 3억 원, 도내 학생에 대한 인성 교육 사업에는 1억 4천만 원을 투자한다.

양성평등에 대한 가치관 확립을 위한 교육과 캠페인 등 양성평등 확산 사업 8천만 원, 임업인에 대한 교육과 장비 대여 등 임업인 경영 지원 사업에는 6억 원을 들인다.

이번 공모 사업은 지난 8월부터 도민이 제안한 사업을 대상으로 시·군 사업부서 검토, 시·군 참여예산위원회 심의, 도 사업부서 검토와 참여예산위원회 심의, 도와 시·군 참여예산 위원 합동 심의 과정 등을 거쳐 최종 선정했다.

이존관 도 예산담당관은 “지난해에는 도민참여예산제 공모 사업을 광역도 최초로 도입한 것에 의미가 있다면, 올해는 절차를 개선하고, 예산 폭을 넓혔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각 사업들이 계획대로 추진돼 도민참여예산제가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밀헸디.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전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