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에 취한 40대…자신의 집 불 끄려던 소방관 폭행해 구속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술에 취한 40대…자신의 집 불 끄려던 소방관 폭행해 구속

자신의 집에서 난 화재를 진압하려던 소방관을 폭행한 40대가 경찰에 구속됐다.

8일 충남도소방본부에 따르면 천안 서북소방서 특별사법경찰은 화재 진압대원을 폭행한 혐의로 A(46)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달 10일 오후 10시 40분쯤 술에 취해 자신의 집에서 난 불을 끄기 위해 들어가려던 두정 119안전센터 소속 소방대원 B씨의 얼굴을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당시 술에 취해 자신이 먼저 집에 들어가야 한다며 소방대원의 진입을 막고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 소방본부는 화재 원인은 가스레인지에 음식을 올려놓고 가열하던 중 불이 붙는 음식물 부주의였다고 설명했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진압대원이나 구급대원을 폭행하는 등 소방 활동을 방해하는 행위는 국민 생명을 위협하는 중대 범죄인 만큼, 무관용 원칙에 따라 수사했다”고 말했다.

올해 충남에서 소방공무원에 대한 폭행 사건은 A씨를 포함해 총 10건으로 집계됐으며, 3명은 구속되고, 검찰 송치 또는 예정 2건, 재판 4건, 기소중지 등 기타 2건으로 나타났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전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